보도자료

제목
(환경부) 환경부 차관, 석탄발전 현장에서 업계 현안 점검
등록일
22.10.13
조회수
70
게시글 내용

▷ 미세먼지 저감대책, 제4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준비사항 논의 



□ 유제철 환경부 차관은 10월 12일 오후 충남 당진시에 위치한 동서발전 당진발전본부를 방문해 대기오염물질 저감대책 추진 현황을 점검하고, 제4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(2022.12.1.~2023.3.31.) 준비 등 업계 현안을 관계자들과 논의했다.

 

 ○ 이번 현장 방문에는 안재수 충청남도 기후환경국장, 임승환 동서발전 당진발전본부장 등 지자체 및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.

 


□ 석탄발전업계는 그간 노후발전소 폐쇄(10기), 상한제한 및 가동중지, 대기오염물질 방지시설 개선 등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강도 높게 추진해 오고 있다.

 

 ○ 현재 전국 13개 석탄발전소에서 57기의 발전기를 가동 중에 있으며, 환경부 등 정부는 석탄발전업계와 함께 올겨울 ‘제4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’를 앞두고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저감대책 강화 방안을 다각적으로 준비하고 있다.

 


□ 유제철 환경부 차관은 “국민건강 보호를 위해 미세먼지 주요 배출원인 석탄발전 분야에서 경각심을 늦추지 않고 저감대책 추진에 총력을 다할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   끝.

첨부
(환경부) 환경부 차관 석탄발전 현장에서 업계 현안 점검(221012).hwp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