보도자료

제목
(농식품부) ‘축산환경‧소독의 날’ 지속 운영으로 축산농가 인식 개선 및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 계기 마련
등록일
21.01.08
조회수
20
게시글 내용

□ 농림축산식품부(장관 김현수, 이하 ‘농식품부’라 한다)는 2020. 4월부터 매주 수요일 ‘축산환경‧소독의 날’을 확대 운영*, 축산농가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가축질병 예방 및 축산악취 저감 등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.

    * ‘축산환경개선의 날(매월 두 번째 수요일)’ + ‘일제 소독의 날(매주 수요일)’  ⇒  ‘축산환경‧소독의 날(매주 수요일)’


 ㅇ 축산환경‧소독의 날은 매주 수요일마다 축산농가 스스로 축사 청소, 소독‧방역 및 구서‧구충 활동에 참여토록 하여 축산농가의 인식개선 및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하기 위한 캠페인이다.


□ 농식품부에서는 그동안, 축산환경‧소독의 날 활성화를 위하여 지자체·농축협·생산자단체 등과 협력하여 리후렛, 포스터, 현수막, 마을방송, 문자발송 등을 통하여 농가의 참여를 독려해 왔다.


 ○ 그 결과, 참여농가가 축산환경‧소독의 날 시행 초기인 2020.4월 26.5천여 농가에서 2020.12월에는 36.8천여 농가로 약 39%로 증가하였으며,


   - 참여농가 중 주 2회 청소‧소독, 악취저감제 사용 및 분뇨처리시설 밀폐화 등을 통한 악취 저감, 축사 주변 녹지조성, 친환경 천적 곤충을 활용한 해충 구제 등 농가의 자발적인 축산환경개선 활동이 지속 증가하고 있다.


   - 또한, 2025년까지 1만호 목표로 추진하고 있는 ’깨끗한 축산농장*을 2020년에는 2019년(800호) 대비 약 28% 증가한 1,022호를 신규로 지정하였다고 밝혔다.

    * 청소상태, 악취여부 및 분뇨 관리상태, 악취저감시설 가동현황 등 축산 환경관리 전반(12개 항목)을 평가하여 우수 농가 선정, 축산정책 우선 지원 등 추진


□ 아울러, 축산환경‧소독의 날을 활용하여 가축방역 및 미세먼지 저감 등의 개선조치도 병행 추진하고 있다.


 ○ 지자체와 농축협의 방제차량을 이용하여 전통시장, 철새도래지 등 방역취약지역의 소독‧방역 및 소규모 농가 등 취약농가의 소독 및 구충 활동을 지원하여 축산농가로의 가축질병 병원체 유입을 차단하고 있으며,


 ○ 축산환경‧소독의 날에 문자발송, 마을방송, 홈페이지 게재 등을 통하여 농가의 퇴비부숙 관리, 농장 청소 등 미세먼지 저감활동 등에 대한 지도‧점검을 함께 실시하여 축산분야의 미세먼지 저감을 유도하고 있다.


□ 농식품부에서는 향후 농가의 참여 확대 및 농가 인식 제고*를 위해 축산환경‧소독의 날 행사의 성과에 대한 홍보를 더욱 확대하기로 하였다.

    * (경북 상주시 이장회의 의견수렴 결과) 지자체 담당자와 주민대표들 사이의 협의체 결과, 축산환경 개선에 대한 알기쉬운 교육 및 지도가 필요


 ○ 농식품부는 우선, ’축종별 축산환경 개선 및 관리 동영상‘을 제작·배포하고, 축산환경관리원 홈페이지와 유튜브(Lemitube) 등을 통해 홍보하여, 모든 축산농가가 축산환경‧소독의 날에 참여하도록 할 계획이다.


 ○ 축산환경 개선 및 관리 동영상에는 ①축사내부, ②축사외부, ③가축분뇨처리시설, ④농장주변 관리사항들을 축종별(양돈, 한육우, 젖소, 가금산란계 및 육계)로 체계적이고 알기쉽게 시연하는 영상을 제공하고 있다.


<축산환경 개선 및 관리 동영상 주요 내용>

축산환경 개선 및 관리 동영상 주요 내용

구 분

주요내용

축사내부

벽면 및 천장 먼지‧거미줄 제거, 사료 급이조 청결 유지, 칸막이 및 바닥 청소‧소독, 주기적 미생물제재 살포 등

축사외부

축사주변 잡초 제거 및 정리정돈, 폐기자재 제거, 축산기자재 청결 관리, 축사주변 주기적 소독 등

가축분뇨처리시설

분뇨유출 상태 점검, 퇴비사 주기적 교반, 퇴비사 및 액비저장조내 미생물제재 살포, 퇴액비 관리대장 작성 등

농장주변

출입구 소독시설 관리, 농장진입로 및 축사주변 소독


 ○ 농식품부는 또한, 축산환경소독의 날과 연계하여 현장 우수사례 발굴 및 홍보를 강화하고, ‘축산환경개선 캠페인’을 대대적으로 추진하여 모든 축산 농가가 축산환경 개선에 적극적으로 참여토록 해 나갈 계획이다.


□ 농식품부 정경석 축산환경자원과장은 그동안 가축사육이 지속 증가하는 등 축산업이 양적으로는 크게 성장하였으나, 가축분뇨 처리 및 악취관리 등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이 커진 것도 사실이라고 하면서,


 ○ 축산환경‧소독의 날 행사를 모든 축산인이 참여하는 축산 환경 및 인식 개선 활동으로 확대하여 깨끗하고 안전한 축산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히고, 지자체와 농가, 농협 및 생산자 단체 등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당부하였다.

첨부
축산환경 소독의 날 지속 운영, 보도자료(1.8, 조간).pdf